검색

민원 처리도 SNS로

용인시, 3월부터 생활 불편 등 간단 민원 대상 팀장 책임답변제 도입

가 -가 +

전지훈 기자
기사입력 2019-02-21

[용인시] “이제 생활 속 불편과 같은 간단한 민원은 SNS로 접수해서 바로 해결하세요.”

 

용인시는 시민생활과 관련한 간단한 민원에 즉각 대응하기 위해 3월4일부터 SNS를 활용한 ‘척척 SNS민원창구’를 운영한다.

 

시민들이 인‧허가 등 법률상 민원이 아닌 일상생활 속 불편 같은 간단한 민원을 민원실을 방문하거나 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정식 민원을 제기하지 않고도 간단하고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소통창구를 넓힌 것이다.

 

시는 그동안도 페이스북과 트위터로 들어오는 각종 민원성 댓글에 대해 SNS담당자 또는 업무담당자를 통해 답변해 왔으나, 시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카카오톡까지 매체를 확대하는 등 적극 시행키로 했다.

 

특히 이제까지는 담당자가 답변을 했으나 답변의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내달부터는 담당 팀장이 책임지고 답변토록 했다.

 

SNS를 통한 간단한 민원 제기는 용인시 공식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에서 ‘용인시’를 검색한 뒤 페이스북 메시지 보내기, 트위터 멘션 보내기, 카카오톡 채팅하기로 내면 된다.

 
생활 속에서 느끼는 불편사항이나 간단한 상담 시정문의 등이 대상인데, SNS로 제출하면 간단한 것은 즉석에서, 관련부서 확인이 필요한 경우는 담당 팀장을 통해 신속히 답변하게 된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공감과 소통의 신뢰도시를 만들기 위해 이번에 SNS민원창구를 확대 운영해 시민들이 느끼는 생활 속 불편을 신속히 처리하려고 한다”며 “앞으로 온라인 시민청원을 도입하는 등 시민들에게 한층 더 가까이 다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 용인시 간단 민원 SNS 처리 © 지방행정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지방행정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