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주차문제 해결은 수요 당사자가 직접 나서야

서구, 주민이 참여하고 주도하는 주차정책 시행

가 -가 +

전지훈 기자
기사입력 2019-02-13

[인천 서구] 구(구청장 이재현)가 전국 최초로 ‘주민 협의체’를 구성해 주민참여형 거버넌스 구축을 통한 주차시설 정책시행으로 행정의 패러다임을 관 중심에서 주민중심으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서구는 루원시티에 조성되는 제 1, 2 주차장 조성부터 이번 정책을 적용할 예정이며, 이에 대한 지구단위계획, 주민 친화적 랜드마크 조성 및 지역주민 쉼터(休)공간 확보(녹지, 주차타워), 협조사항 등을 주민 대상으로 설명하고, 추진협의체 구성과 관련한 논의, 현황 분석 및 로드맵 제시, 테마별 정책 수립을 위한 ‘사랑방 토론회’를 오는 3월중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서구 관계자는 “본사업의 효과성, 실효성 등이 검증되면 각종 공영주차장 등 주차시설 확충 시 주민협의체를 상시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주차장 확충을 위한 중‧단기 마스터 플랜을 수립해 주택가의 고질적 문제인 주차난 해소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 인천 서구청사 © 지방행정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지방행정신문. All rights reserved.